뉴스 > 정치

"이변은 없었다"…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우세'

강진우 기자l기사입력 2018-06-13 21:12 l 최종수정 2018-06-13 21:28

【 앵커멘트 】
경남 도지사 선거로 가보겠습니다.
개표율이 아직 저조해 김경수, 김태호 두 후보가 엎치락뒤치락하는 모습인데요.
김경수 후보는 출구조사에서 16.7%포인트 앞섰습니다.
강진우 기자 연결합니다.


【 기자 】
네, 김경수 후보 선거 캠프입니다.

현재 개표율은 3%인데, 김태호 후보와 엎치락 뒤치락하는 득표율을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김경수 후보 캪프는 여유로운 모습입니다.

출구 조사 결과 김경수 후보는 자유한국당 김태호 후보보다, 16%포인트 앞서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선거 전 여론 조사보다 간격이 좁혀지긴 했지만, 자유한국당의 바람처럼 막판 뒤집기는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실제, 사전 여론 조사에서도 김경수 후보는 김태호 후보보다 많게는 25%, 적게는 20% 이상 앞서왔습니다.

경남의 투표율은 64%로, 전국 17개 광역 시도 중 4번째로 높고, 전국 평균보다 6%포인트 이상 높습니다.

캠프 측은 이처럼 높은 투표율이 김경수 후보를 포함, 민주당 후보에게 유리하게 작용했던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출구 조사 발표 후 김 후보는 "경남도민들의 경제 살리기와 정권 교체의 열망이 이런 자리를 마련해줬다" 며 짧은 소감을 말했습니다.

김 후보는 '당선 확실'이나 '유력' 등 확실한 개표 결과가 나올 때까지는 공식적인 입장 표명을 자제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김경수 후보 캠프에서 MBN뉴스 강진우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