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기업형 임대주택 ‘평택 지제역 누구나집’, 청약통장 필요 없어 눈길

기사입력 2018-06-14 10:39 l 최종수정 2018-06-14 10:49


정부가 부동산 투기를 제재하기 위해 부동산 대책을 내놓고 있다. 이에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수익까지 기대해볼 수 있는 부동산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기업형 임대주택은 불안정한 분양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는 추세다.

업계 관계자는 “규제가 더욱 엄격해지고 부동산 시장도 시시각각 변하고 있기 때문에 실수요자들이 더 신중해지고 있어 기업형 임대주택으로 눈길이 쏠리고 있다”며 “이 가운데 ‘평택 지제역 누구나집’은 8년 간 살아볼 수 있으면서도 우수한 인프라를 갖춰 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위드홀딩스는 평택 모산영신지구 A3BL에 기업형 임대주택 ‘평택 지제역 누구나집’을 공급한다. 만19세 이상만 되면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6월 중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7층 규모로 총 1,496 세대로 조성된다. 전 세대가 실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59~84㎡로 구성된다.

이 단지는 소득, 주택소유, 청약통장 소유 등에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 할 수 있으며 8년동안 이사걱정 없이 합리적인 주거비용으로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 또한, 집값의 10%만 납부하면 주거권 및 수분양권을 확보 할 수 있는데, 8년 후에는 처음 분양가로 분양을 받거나(가입계약서에 확정) 평생 임차인으로 거주가 가능하다. 즉 거주하면서 미래에 분양 받을 수 있는 우선권도 확보하는 셈이어서 입주자에게 유리한 주거조건이다.

여기에 분양가 상승에 대한 차익은 임차인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하는 획기적인 주거시스템으로 주목 받고 있다. 더불어 임대주택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다주택 소유에 따른 중과세 부과 등 부동산 규제를 벋어날 수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평택 지제역 누구나집’은 우수한 교통망도 갖췄다. 단지는 SRT 지제역과 인접해 있어 서울 주요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또한 1호선 지제역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단지 인근에는 고덕신도시가 위치하고 있어 지역가치 상승도 기대된다. 더불어 고덕산업단지에는 삼성전자, 진위산업단지에는 LG전자가 입주를 앞두고 있어 두터운 배후수요를 흡수할 수 있을 전망이다.

다채로운 생활 인프라도 갖췄다. 이마트, 시청 등의 편의시설뿐만 아니라 세교지구의 인프라도 공유할 수 있다. 또 세교중, 평택여고, 동삭초, 세교초 등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어 교육환경도 탄탄하다. 더불어 광장, 힐링숲, 평화동산 등이 마련되는 모산골평화공원과도 인접해있다.

단지는 단지 내 부대시설을 일반 분양하지 않고 입주민을 위한 협동 관리 시스템인 시너지 센터 통합관리 서비스로 관리할

예정이다. 헬스, 교육, 보육, 도서관 등을 통합 관리하며 단지 내 육아 및 보육시설을 만들 예정이다. 또 공동공간에 물류센터를 만들어 각 세대를 유비쿼터스로 연결해 공동구매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를 통해 관리비를 절감할 수 있으며 소득과 고용까지 창출할 수 있다.

한편 ‘평택 지제역 누구나집’ 홍보관은 평택시 세교동 436-1번지에 위치할 예정이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