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래미안 올 첫 분양 단지, 목동아델리체 견본주택

기사입력 2018-06-14 17:36 l 최종수정 2018-06-14 19:13

삼성물산이 서울 양천구 신정뉴타운 2-1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견본주택을 15일 개관하고 분양에 나선다.
지하 3층~지상 27층, 23개 동, 총 1497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이 가운데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15㎡ 6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별로는 59㎡ 181가구, 84㎡ 392가구, 115㎡ 71가구를 일반분양하고 입주는 2021년 1월 예정이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2398만원 수준이다.
견본주택은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 있다. 청약 일정은 19일 특별공급, 20일 1순위 청약 접수 순서로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29일이며, 정당계약은 7월 10~12일 3일간 견본주택에서 실시한다. 1차 계약금은 3000만원으로 책정됐다.
래미안 목동아델리체는 목동생활권 일대에서 희소성 있는 새 아파트다. 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을 걸어서 쉽게 이용 가능하다.
신정네거리역을 기준으로 여의도역까지 9개역, 시청역까지 11개역이면 닿을 수 있다. 이마트 목동점, 홈플러스 목동점, 현대백화점 목동점을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목동 학원가 접근이 용이해 학부모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가구별 지하창고와 무인 택배 시스템 등이 제공될 예정이

다. 삼성물산이 자체 개발한 음성인식 기술인 '하이-래미안'이 적용된다.
하이-래미안은 사물인터넷 기술에 음성인식 기능을 접목한 시스템이다. 음성을 이용해 가구 내 조명·가스, 엘리베이터 등을 제어할 수 있다. 현관에는 얼굴 확인으로 출입이 가능한 '얼굴 인식 출입 시스템'이 적용된다.
[용환진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