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재선 실패 안상수 "정치와는 거리 두고 살겠다…고향서 시민과 어울릴 것"

기사입력 2018-06-14 17:56 l 최종수정 2018-06-21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선거캠프 해단식서 밝혀, 지역 정가는 사실상 정계 은퇴 의미로 해석


재선 도전에 실패한 안상수 경남 창원시장이 오늘(14일) 해단식을 열어 "이제 정치와는 거리를 두고 살겠다"고 말했습니다.

안 시장은 이날 열린 선거캠프 해단식에서 "고향인 창원에서 시민들과 어울려 살아가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어 "지금까지 도움을 준 시민들을 잊지 않고 보답하겠다"며 "지역발전을 위해 후배 양성에도 힘을 쏟겠다

"고 덧붙였습니다.

마지막으로 "허성무 시장 당선인이 시정을 잘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발언을 마무리했습니다.

안 시장의 이날 해단식 발언을 두고 지역 정가에서는 정계 은퇴 의미로 받아들이는 분위기입니다.

자유한국당 공천을 받지 못한 안 시장은 이번 창원시장 선거에 무소속으로 출마해 3위에 그쳤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