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재선 실패 안상수 "정치와는 거리 두고 살겠다…고향서 시민과 어울릴 것"

기사입력 2018-06-14 17:56 l 최종수정 2018-06-21 18:05

선거캠프 해단식서 밝혀, 지역 정가는 사실상 정계 은퇴 의미로 해석


재선 도전에 실패한 안상수 경남 창원시장이 오늘(14일) 해단식을 열어 "이제 정치와는 거리를 두고 살겠다"고 말했습니다.

안 시장은 이날 열린 선거캠프 해단식에서 "고향인 창원에서 시민들과 어울려 살아가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어 "지금까지 도움을 준 시민들을 잊지 않고 보답하겠다"며 "지역발전을 위해 후배 양성에도 힘을 쏟겠다

"고 덧붙였습니다.

마지막으로 "허성무 시장 당선인이 시정을 잘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발언을 마무리했습니다.

안 시장의 이날 해단식 발언을 두고 지역 정가에서는 정계 은퇴 의미로 받아들이는 분위기입니다.

자유한국당 공천을 받지 못한 안 시장은 이번 창원시장 선거에 무소속으로 출마해 3위에 그쳤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