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찰 압수수색에 이재명 경기도지사 "납득하기 어렵다"

기사입력 2018-10-12 19:32 l 최종수정 2018-10-12 19:57

【 앵커멘트 】
경찰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이재명 경기지사의 자택과 성남시청을 동시에 압수수색했습니다.
이 지사는 납득하기 어렵다며 불쾌한 심정을 숨기지 않았습니다.
이재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경찰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자택과 전 근무지인 성남시청을 동시에 압수수색 했습니다.

지난 지방선거 당시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는 고발과 관련돼서입니다.

▶ 인터뷰 : 경기 성남시 관계자
- "모르겠습니다. 지금 하고 있기 때문에…."

▶ 스탠딩 : 이재호 / 기자
- "압수수색은 이재명 지사의 자택과 이곳 성남시청 행정지원과 등 4개 사무실에서 진행됐습니다."

경찰은 이 지사가 성남시장 재직 당시 직권을 남용해 친형을 강제로 정신병원에 입원시켰는지를 우선으로 살펴보고 있습니다.

친형을 강제입원시키고, 방송토론 등에서 이를 부인했다면 선거법상 허위사실 유포죄가 적용될 수 있습니다.

경찰은 이재명 지사로부터 휴대전화 2대를 건네받고 성남시청에서 지난 2012년 당시 전산 자료 등을 확인했습니다.

출근 전 압수수색을 당한 이재명 지사는 보수정권 때 문제가 없던 사건이었다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습니다.

▶ 인터뷰 : 이재명 / 경기도지사
- "이명박, 박근혜 정권 때도 문제가 되지 않던 사건입니다. 6년이 지난 이 시점에서 왜 이런 과도한 일이 벌어지는지 납득하기 어렵습니다."

경찰은 압수수색으로 확보한 자료 등을 토대로 혐의 확인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MBN뉴스 이재호입니다. [ Jay8166@mbn.co.kr ]

영상취재 : 박세준 기자, 이준희 VJ
영상편집 : 이유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