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캐나다서 체포된 화웨이 창업자 딸, 밴쿠버 법원 출석

기사입력 2018-12-08 08:45 l 최종수정 2018-12-15 09:05



캐나다에서 체포된 중국 화웨이 창업자 런정페이(任正非)의 딸이자 최고재무책임자(CFO)인 멍완저우(孟晩舟) 부회장이 7일(현지시간) 현지 법원에 출석했다고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멍 부회장은 캐나다 밴쿠버에 있는 법원에 이날 출석했으며 보석(보증금을 조건으로 내건 석방)을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외신은 전했습니다.

멍 부회장은 중국 대표 기술기업인 화웨이가 미국의 대이란 제재를 어긴 의혹과 관련한 혐의로 조사 대상에 올랐으며 미 당국의 요청으로 1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체포됐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미국은 멍 부회장 인도를 캐나다에 요청했으며 중국 측은 즉각 석방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