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순천서 등산 갔다가 실종된 50대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

기사입력 2018-12-08 13:43 l 최종수정 2018-12-08 14:04

전남 순천경찰서/사진=연합뉴스
↑ 전남 순천경찰서/사진=연합뉴스

전남 순천에서 등산을 갔다가 실종신고 된 50대 남성이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오늘(8일) 전남 순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5분쯤 순천시 별량면 첨산 정상 부근 바위에서 51살 김 모 씨가 숨져 있는 것을 경찰 수색

견이 발견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5일 오전 등산을 간다며 집에서 나선 뒤 연락이 닿지 않아 가족이 실종신고를 한 상태였습니다.

경찰은 휴대전화 위치를 추적해 첨산과 일대 저수지 등을 수색하다가 숨진 김 씨를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김씨가 등산 도중 추락해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