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동료 결혼식 참석했던 인천 소방관들, 식장 인근 화재 진압

기사입력 2018-12-08 15:36 l 최종수정 2018-12-15 16:05


밤샘 근무를 마치고 동료 결혼식에 참석했던 인천 소방관들이 식장 인근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했습니다.

오늘(8일) 인천 영종소방서에 따르면 이 소방서 소속 45살 이연석 구조대장 등 5명은 이날 낮 12시 15분쯤 서울 개봉동의 한 타이어매장 폐타이어 보관소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결혼식이 끝난 뒤 주차장으로 가던 길이었던 이 구조대장 등은 즉각 불을 끌 장비를 찾아 나섰습니다.

다행히 바로 옆 건물에 옥내 소화전과 소화기가 있었습니다. 이들은 소방 호스를 끌고 와

물을 뿌리고 소화기를 분사했습니다.

이들의 신속한 진압 덕분에 불길은 금세 잦아들었고, 큰 재산피해도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 구조대장은 "동료의 결혼식을 맞아 모처럼 멋지게 차려 입었지만 소방관이라면 누구나 주저 없이 똑같은 행동을 했을 것"이라며 "화재가 잦은 겨울철 주위를 항상 확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