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동료 결혼식 참석했던 인천 소방관들, 식장 인근 화재 진압

기사입력 2018-12-08 15:36 l 최종수정 2018-12-08 16:36

119 소방차/사진=연합뉴스
↑ 119 소방차/사진=연합뉴스

밤샘 근무를 마치고 동료 결혼식에 참석했던 인천 소방관들이 식장 인근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했습니다.

오늘(8일) 인천 영종소방서에 따르면 이 소방서 소속 45살 이연석 구조대장 등 5명은 이날 낮 12시 15분쯤 서울 개봉동의 한 타이어매장 폐타이어 보관소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결혼식이 끝난 뒤 주차장으로 가던 길이었던 이 구조대장 등은 즉각 불을 끌 장비를 찾아 나섰습니다.

다행히 바로 옆 건물에 옥내 소화전과 소화기가 있었습니다. 이들은 소방 호스를 끌고 와

물을 뿌리고 소화기를 분사했습니다.

이들의 신속한 진압 덕분에 불길은 금세 잦아들었고, 큰 재산피해도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 구조대장은 "동료의 결혼식을 맞아 모처럼 멋지게 차려 입었지만 소방관이라면 누구나 주저 없이 똑같은 행동을 했을 것"이라며 "화재가 잦은 겨울철 주위를 항상 확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