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윤창호 벌써 잊었나"…부산서 주말 음주사고 잇따라

기사입력 2018-12-09 10:06 l 최종수정 2018-12-09 10:11

음주운전/사진=연합뉴스
↑ 음주운전/사진=연합뉴스

어제(8일) 밤 부산서 만취 음주사고를 낸 운전자가 잇따라 붙잡혔습니다.

부산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어제(8일) 오후 11시 5분쯤 부산 부산진구 한 도로에서 41살 A 씨가 몰던 승용차가 SUV 차량을 들이받고 도주했습니다.

SUV에 타고 있던 운전자 22살 B 씨는 50m가량 골목길로 도주한 A 씨를 추격해 진로를 막은 후 직접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A 씨는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68% 상태로 운전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A 씨를 현행범 체포해 음주운전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앞서 같은 날 오후 8시 25분쯤 부산 부산진구 가야동 한 도로에서 49살 C 씨가 몰던

소형 SUV 차량이 맞은편 직진 신호대기 중이던 SUV 차량 범퍼를 들이받았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C씨 음주 여부를 확인한 결과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221% 상태로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도로교통법(음주운전) 위반 등 혐의로 C 씨를 체포해 음주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