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윤창호 벌써 잊었나"…부산서 주말 음주사고 잇따라

기사입력 2018-12-09 10:06 l 최종수정 2018-12-16 11:05


어제(8일) 밤 부산서 만취 음주사고를 낸 운전자가 잇따라 붙잡혔습니다.

부산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어제(8일) 오후 11시 5분쯤 부산 부산진구 한 도로에서 41살 A 씨가 몰던 승용차가 SUV 차량을 들이받고 도주했습니다.

SUV에 타고 있던 운전자 22살 B 씨는 50m가량 골목길로 도주한 A 씨를 추격해 진로를 막은 후 직접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A 씨는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68% 상태로 운전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A 씨를 현행범 체포해 음주운전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앞서 같은 날 오후 8시 25분쯤 부산 부산진구 가야동 한 도로에서 49살 C 씨가 몰던

소형 SUV 차량이 맞은편 직진 신호대기 중이던 SUV 차량 범퍼를 들이받았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C씨 음주 여부를 확인한 결과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221% 상태로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도로교통법(음주운전) 위반 등 혐의로 C 씨를 체포해 음주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