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유플러스 임직원, 작년 봉사활동 1만 5121시간 기록

기사입력 2019-01-14 09:23 l 최종수정 2019-01-14 09:26


지난해 6월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아 어르신 장수사진 촬영 봉사를 진행하는 `U+재능봉사단`의 모습.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 지난해 6월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아 어르신 장수사진 촬영 봉사를 진행하는 `U+재능봉사단`의 모습.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작년 한 해 임직원 봉사시간이 전년 대비 172% 증가한 1만 5121시간, 참여인원 연간 누적 3881명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2018년부터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는 나눔문화'를 포함해 임직원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자체적으로 팀 혹은 담당 단위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일일봉사 '1팀/1담당 1나눔', 사전 정보 없이 떠나는 미스터리 봉사 'U+나눔버스' 등 다양한 사내 봉사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사내 봉사 프로그램 참여에 제약이 많은 지방 근무 임직원을 위한 봉사 프로그램도 신설해 지방 근무 임직원 봉사활동도 크게 증가했다. 또 연간 8시간의 봉사 유급휴가를 제공하는 '봉사활동 유급휴가제도', 나눔 활동 참여에 마일리지를 부여해 일정 마일리지 도달 시 사회적 기업의 상품을 선물하는 '나눔마일리지' 등을 도입해 임직원들이 봉사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박지영 LG유플러스 즐거운직장팀장은 "조직문화 핵심활동에 나눔문

화가 포함되고 작년 한 해 U+나눔버스 등 다채로운 봉사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봉사에 대한 임직원들의 관심이 크게 증가해 연간 봉사시간 1만 5000시간을 기록했다"며 "세상에 더 큰 온기를 더하며 사회에 보탬이 되는 회사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