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미세먼지 제품 매출 껑충…미세먼지 마스크 매출 335% 증가

기사입력 2019-01-14 14:53 l 최종수정 2019-01-14 15:10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사진=MBN
↑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사진=MBN

지난 주말 전국을 덮친 미세먼지에 기능성 마스크 판매가 최대 8배 늘어나는 등 미세먼지 관련 제품 매출이 껑충 뛰었습니다.

오늘(14일) 편의점 GS25에 따르면 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린 지난 11∼13일 기능성 마스크 매출은 전주와 비교해 261% 증가했습니다. 한 달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해서는 335% 늘어난 수치입니다.

특히 어제(13일) 일요일 하루 매출은 전주 일요일과 비교보다 8배가량(793%) 뛰었습니다.

기간을 확대해도 올겨울 미세먼지 관련 용품 판매량 급증세가 눈에 띕니다.

작년 12월 14일부터 어제(13일)까지 한 달 동안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에서 황사·독감 마스크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9%나 더 많이 팔렸습니다.

미세먼지

가전제품으로 분류되는 의류 관리기 판매량은 이 기간 109% 증가했으며 공기청정기는 53%, 의류건조기는 35% 각각 늘었습니다.

G마켓 관계자는 "계절을 불문하고 찾아오는 미세먼지에 소비자들의 우려가 날로 커지고 있다"며 "이에 따라 소비자들이 미세먼지에 대비할 수 있는 제품을 적극적으로 구매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