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미세먼지 제품 매출 껑충…미세먼지 마스크 매출 335% 증가

기사입력 2019-01-14 14:53 l 최종수정 2019-01-14 15:10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사진=MBN
↑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사진=MBN

지난 주말 전국을 덮친 미세먼지에 기능성 마스크 판매가 최대 8배 늘어나는 등 미세먼지 관련 제품 매출이 껑충 뛰었습니다.

오늘(14일) 편의점 GS25에 따르면 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린 지난 11∼13일 기능성 마스크 매출은 전주와 비교해 261% 증가했습니다. 한 달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해서는 335% 늘어난 수치입니다.

특히 어제(13일) 일요일 하루 매출은 전주 일요일과 비교보다 8배가량(793%) 뛰었습니다.

기간을 확대해도 올겨울 미세먼지 관련 용품 판매량 급증세가 눈에 띕니다.

작년 12월 14일부터 어제(13일)까지 한 달 동안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에서 황사·독감 마스크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9%나 더 많이 팔렸습니다.

미세먼지

가전제품으로 분류되는 의류 관리기 판매량은 이 기간 109% 증가했으며 공기청정기는 53%, 의류건조기는 35% 각각 늘었습니다.

G마켓 관계자는 "계절을 불문하고 찾아오는 미세먼지에 소비자들의 우려가 날로 커지고 있다"며 "이에 따라 소비자들이 미세먼지에 대비할 수 있는 제품을 적극적으로 구매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