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DB손해보험,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 출시

기사입력 2019-02-13 13:40


DB손해보험은 처음 가입 시 갱신보험료가 확정되는 확정갱신형 종합보험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갱신형 보험상품은 갱신시점마다 보험료 산출을 위한 기초율인 적용요율이 변경돼 보험료를 재산출하는 데 비해 이 상품은 적용요율을 변경하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가입 당시 적용요율을 확정해 갱신 시에도 동일하게 적용하는 '확정갱신형' 개념을 도입, 최초가입시점에 갱신시점 보험료가 확정된다. 다만 갱신 시 연령 증가에 따라서만 보험료가 변동한다.
이 보험은 또 종합보험에 간편고지형을 추가해 종합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유병력자 및 고령자들도 가입 가능하다. 가입연령은 최저 0세부터 최고 75세까지로 10년, 20년, 30년 등 다양한 갱신주기를 선택할 수 있다.
간편보험이지만 갱신보험료 전체 납입면제 기능도 도입했다. 간편고지

형은 상해·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암, 뇌졸중 및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시 100세까지 모든 보험료가 면제되는 것도 특징이다. 일반고지형의 경우에는 간편고지형 납입면제 사유와 함께 말기간질환, 말기폐질환, 말기신부전증을 추가해 '8대 납입 면제'를 받을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