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DB손해보험,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 출시

기사입력 2019-02-13 13:40


DB손해보험은 처음 가입 시 갱신보험료가 확정되는 확정갱신형 종합보험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갱신형 보험상품은 갱신시점마다 보험료 산출을 위한 기초율인 적용요율이 변경돼 보험료를 재산출하는 데 비해 이 상품은 적용요율을 변경하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가입 당시 적용요율을 확정해 갱신 시에도 동일하게 적용하는 '확정갱신형' 개념을 도입, 최초가입시점에 갱신시점 보험료가 확정된다. 다만 갱신 시 연령 증가에 따라서만 보험료가 변동한다.
이 보험은 또 종합보험에 간편고지형을 추가해 종합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유병력자 및 고령자들도 가입 가능하다. 가입연령은 최저 0세부터 최고 75세까지로 10년, 20년, 30년 등 다양한 갱신주기를 선택할 수 있다.
간편보험이지만 갱신보험료 전체 납입면제 기능도 도입했다. 간편고지

형은 상해·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암, 뇌졸중 및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시 100세까지 모든 보험료가 면제되는 것도 특징이다. 일반고지형의 경우에는 간편고지형 납입면제 사유와 함께 말기간질환, 말기폐질환, 말기신부전증을 추가해 '8대 납입 면제'를 받을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