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이국종 만난 박원순 "외상환자 실어 나르는 `닥터헬기` 도입하겠다"

기사입력 2019-03-16 11:33


박원순 서울시장이 응급 의료 전용으로 쓰이는 '닥터 헬기'를 서울에도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15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열린 이국종 아주대학교 교수 초청 대담에서 "외상환자를 실어 나르는 전문

헬기를 도입하겠다"고 말했다고 참석자들이 16일 전했다.
참석자들에 따르면 박 시장은 "서울 소방이 보유한 노후 헬기 2대를 최대한 빨리 교체하겠다"며 "병원에 헬기 착륙이 되도록 하고, 소방서, 관공서, 도로를 모두 연결한 항공망도 만들어야 할 것"이라고 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