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삼성전자서비스, 운영시간 조정…토요일은 줄이고 평일은 1시간 연장

기사입력 2019-04-16 11:01


삼성전자서비스 직원이 고객에게 서비스센터 운영시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 = 삼성전자서비스]
↑ 삼성전자서비스 직원이 고객에게 서비스센터 운영시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 = 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 서비스 품질 제고와 임직원의 주말 휴식 여건 개선을 위해 서비스센터 운영시간을 조정한다고 16일 밝혔다.
현재 서비스센터는 평일과 토요일 모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됐으나 상대적으로 수리 물량이 많은 평일에는 운영시간을 연장하고 수리 물량이 적은 토요일에는 단축 운영하는 방식으로 변경된다.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의 수리 물량 분포를 면밀히 검토해 고객 서비스 수준은 유지하면서도 주말 휴식을 선호하는 임직원의 의견을 고려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개인 여가와 가족과의 시간을 중시하는 트렌드의 영향으로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은 평일과 토요일 오전에 집중되며, 출장서비스 신청도 토요일엔 급격히 줄어드는 경향을 보인다고 삼성전자서비스 측은 덧붙였다.
먼저 고객이 휴대폰, 노트북 등의 제품을 점검 받기 위해 방문하는 서비스센터는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4시간 운영하고 평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기존보다 1시간 연장 운영한다.
회사측은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은 평일이 토요일보다 10% 이상 많고 토요일은 오전에 60% 이상 집중된다"며 "평일 연장 및 토요일 오전 운영으로 전반적인 고객 서비스는 제고될 것"으로 전망했다.
수리 엔지니어가 고객을 방문해서 에어컨, 냉장고 등 생활가전 제품을 점검하는 출장서비스의 운영시간은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로 기존보다 2시간 단축한다.
단 출장서비스 물량이 7~8월 하절기에 급증하고 평소엔 적은 계절적 특성을 고려하여 평일은 기존처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출장서비스의 토요일 접수 물량은 평일의 절반에 그쳐 이번 변경으로 고객 서비스의 차질은 없다"며 "방문 점검을 위해 이

동하는 시간 등을 고려하여 토요일 출장서비스는 6시간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서비스센터 운영시간 변경은 전국 16개 주요 서비스센터를 대상으로 5월 4일부터 5월 말까지 한 달간 우선 적용한 후 6월부터는 전국 178개 서비스센터에서 전면 시행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