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강원 산불피해 中企에 1800만원 전달

기사입력 2019-04-16 14:55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중소기업계 인사들과 함께 16일 산불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 내 중소기업을 방문해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을 통해 마련된 재난기금 1800만원을 전달하고 앞으로의 복구 등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피해 중기업체 상황을 살펴보고 현장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해 지원할 수 있는 실질적 지원방안을 모색할 것을 약속했다.
이번에 방문한 한국레미콘, 황원레미콘아스콘산업, 금강레미콘에 각 500만원을, 식당이 모두 전소된 잿놀이 한식당에 300만원 등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을 통해 1800만원의 재난기금을 전달했다.
이날 피해업체를 함께 방문한 배조웅 한국레미콘공업협동조합연합회장 역시 조합이 십시일반 걷은 성금 1500만원을 레미콘업체 3곳에 각 500만원씩 전달했으며, 바이네르에서도 160만원 상당의 신발 40켤레를 후원했다.
이날 현장 방문을 둘러본 김기문 회장은 "평생을 바쳐온 사업장이 검게 탄 것에 상심이 크겠지만 복구를 위해 함께 힘쓰고 있는 임직원을 위해 중소기업중앙

회와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은 적극 지원하도록 하겠다"며 위로했다.
한편,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지난주 중소기업계가 모금한 1억원 상당의 후원금과 물품을 한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으며, 중소기업계에 지속적인 성금을 모아 금주 내 다시 한 번 성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서찬동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