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헬로네이처, 재사용 박스 활용한 `더그린배송` 실시

기사입력 2019-04-17 08:49


헬로네이처 재사용 박스 '더그린박스'와 100% 자연성분 아이스팩 '더그린팩'. [사진 제공=BGF]
↑ 헬로네이처 재사용 박스 '더그린박스'와 100% 자연성분 아이스팩 '더그린팩'. [사진 제공=BGF]
헬로네이처는 이달 말부터 친환경 배송 서비스 '더그린배송'을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기존에 한 번만 쓰고 버려야 했던 종이·스티로폼 박스 대신 재사용이 가능한 '더그린박스'와 함께 100% 자연성분으로 만든 아이스팩 '더그린팩'을 활용한다.
헬로네이처에서 상품을 주문하면 더그린박스로 배송되고, 다음 주문 시 더그린박스를 문 앞에 두면 헬로네이처가 다시 수거해 세척 후(1회 사용, 1회 세척) 재사용하는 방식이다.
더그린박스는 흔히 쌀포대 소재로 알려진 PE우븐이라는 섬유로 제작된 보냉가방으로 반복 사용이 가능하다. 내구성과보냉 효율도 기존 스티로폼 박스보다 1.5배 더 뛰어나다.
더그린팩은 재생지 안에 물과 전문 등 100% 자연 성분으로 만든 친환경 아이스팩이다.
헬로네이처는 오는 24일까지 더그린배송 고객 체험단을 모집한다. 신청 대상은 서울 및 수

도권 헬로네이처 새벽배송 가능 지역 거주자로 헬로네이처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오정후 헬로네이처 대표는 "상품과 배송 등 온라인 푸드마켓의 핵심 편의는 물론 고객의 심리적 만족까지 높일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신미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