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박원순 시장, 파리시장에 위로 편지…"노트르담 재건에 자매도시가 돕겠다"

기사입력 2019-04-17 10:31 l 최종수정 2019-04-17 10:56

박원순 서울시장이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를 겪은 프랑스 파리시에 위로 편지를 보냈습니다.
박 시장은 안 이달고 파리시장 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슬픔에 잠긴 파리 시민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를 전한다"며 "노트르담 재건에 파리시의 자매도시인 서울시가 도움될 일이 있다면 말씀해 달라"고 적었습니다.
박 시장은 "서울시도 2008년 국보 유산 화재의 아픈 기억이 있으나 힘을 모아 복원을 이뤘다"며 숭례문 화재를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