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해치` 배정화, 반란군 패배에 절망… "이제 다 끝났어"

기사입력 2019-04-23 22:4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해치' 배정화가 끝을 짐작했다.
23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해치' 44회에서는 천윤영(배

정화)의 좌절이 그려졌다.
이날 천윤영은 "이제 다 끝났어"라며 절망했다. 그는 "저 위에 남은 오합지졸이 전부라고"라면서 "다 끝났어. 더 이상은 방법이 없다고"라고 오열했다.
하지만 밀풍군(정문성)은 "아니다"라며 천윤영을 위로했다. 밀풍군은 "난 내 백성들을 믿는다. 왕을 지킬 것이다. 이 나라의 진정한 군왕을, 백성들이 지킬 것이야"라며 웃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