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학생 10명 중 4명 "취업 사교육 받아봤다"

기사입력 2019-05-17 14:12


대학생 10명 가운데 4명 가량이 '취업 사교육'을 받은 경험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구인·구직포털사이트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최근 국내 4년제 대학의 3~4학년 학생 108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38.2%가 '1년 이내 취업 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고 답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이 1년 동안 취업 사교육비로 지출한 금액은 평균 205만원으로 집계됐다.
3년 전 같은 조사를 했을 때는 응답자의 18.2%만이 취업 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고 답했다. 3년 사이 취업 사교육 경험자 비율이 훨씬 늘어난 셈이다. 반면 취업사교육에 들어가는 비용은 3년 전이 연평균 223만원으로 현재보다 높았다.
취업 사교육을 받는 과목으로는 '전공 분야 자격증 획득을 위한 교육'을 꼽은 대학생이 49.4%(복수응답 가능)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자기소개서 첨삭 등 취업 컨설팅(30.5%)', '영어성적 취득 사교육(24.9%)' 순이었다. 성별로는 여학생의 취업 사교육 경험

비율이 39.9%로 남학생(36.1%)에 비해 소폭 높았다.
취업 사교육을 받은 적이 없다고 답한 대학생들은 이유로 '경제적 여유가 없어 사교육비가 부담됐다(64.5%)'를 꼽았다. 이어 '취업 사교육의 효과를 확신할 수 없어서(33.3%)'를 이유로 든 대학생들이 많았다.
[이희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