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청와대 `김현아 한센병 발언`에 "선정·기억에 `확` 남는 단어 국민께서 원할지"

기사입력 2019-05-17 15:34


청와대는 17일 자유한국당 김현아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한센병 환우'에 빗댄 것과 관련, "정말 국민이 생각하는 정치의 모습이 뭔지, 듣기에 선정적인 단어 혹은 기억에 확 남는 단어를 국민께서 원하시는 것일까를 처음부터 다시 생각해봐야 할 시점이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김 의원이 한센병 환자·가족에겐 사과했지만 문 대통령에게는 사과하지 않았는데 입장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다만 "지금까지 막말

로 우리가 부르는 단어들이 나왔던 현장을 생각해보면 상대방이 험한 말을 던졌을 때 더 험한 말을 하면서 점점 증폭돼왔던 것 같다"며 "그래서 그 발언에 대해 저희가 뭔가를 말하는 게 조심스럽다"며 "그래서 김 의원의 말씀에 대해서는 입장을 내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