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제주 산지·남부 '호우주의보'…모레까지 최고 200㎜ 이상 폭우

기사입력 2019-05-17 16:58 l 최종수정 2019-05-24 17:05


제주지방기상청은 오늘(17일) 오후 8시 발효예정으로 제주도 산지에 호우주의보를 내렸습니다.

이날 오후 10시를 기해서는 제주도 남부에 호우주의보가 발효예정입니다.

제주에는 이날 낮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는 19일 오후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특히 내일 새벽부터 오후 사이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고 기상청은 전했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50∼100㎜며 산지는 200㎜ 이상, 남부는 150㎜ 이상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바람도 점

차 강해져 내일은 초속 10∼16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새벽을 기해서는 강풍 예비특보가 발표된 상태입니다.

해상에도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아질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오늘 오후 3시를 기해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내려졌으며, 이날 밤에는 제주도 전 해상으로 풍랑특보가 확대되겠다고 전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