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달려라 슛돌이 이강인 특집, 꼬꼬마 시절 능력 재분석 "14일 방송"

기사입력 2019-06-13 17:3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KBS2에서 FIFA U-20 월드컵 결승을 앞두고, 떡잎부터 남달랐던 이강인 선수 어린 시절을 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강인 선수는 12년 전 KBS2에서 방영한 ‘날아라 슛돌이 3기’에서 주장으로 활동했다. 당시 나이 7세였던 이강인은 앞니 빠진 귀여운 외모로 그라운드를 종횡무진했다. 현재 이강인 선수의 영상은 온라인에서 100만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KBS는 ‘날아라 슛돌이 3기’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통해 당시 이강인 선수의 활약상과 더불어 기술력을 재분석하는 시간을 특별 편성해 방영한다.
이번 방송은 당시 중계진으로 활약했던 아나운서 최승돈과 개그맨 이병진이 영상을 재중계하는 방식으로 구성해 시청자들에게 흥미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최승돈과 이병진은 자칭 ‘세계 최초 이강인 경기 중계진’이다. 두 사람은 “택배 크로스는 이미 일곱 살 때 완성됐다!”며 “이번 방송의 관전 포인트는 비하인드 스토리이다”고 덧붙이며 시청자들

에게 큰 기대를 부탁했다.
2019 FIFA U-20 월드컵, 36년 만에 4강 신화를 넘어 결승에 진출한 대한민국 축구팀. 그 중심에서 매 경기 득점 찬스를 만들어내는 이강인 선수의 ‘슈퍼 떡잎 시절’을 돌아보는 ‘2019 FIFA U-20 월드컵 특집 달려라 슛돌이 이강인’ 방송은 14일 오후 9시 50분에 KBS2에서 방송된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