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종로 혜화동 볼링장서 불…3명 부상·13명 대피

기사입력 2019-06-14 08:53 l 최종수정 2019-06-14 08:54

사진=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오늘(14일) 오전 0시 48분쯤 서울 종로구 혜화동의 6층짜리 건물 4층 볼링장에서 불이 나 약 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볼링장 직원 윤 모 씨 등 3명이 연기 흡입 등으로 중·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볼링장 기

계실 직원인 윤씨는 중태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같은 건물 안에 있던 13명은 무사히 대피했습니다.

불은 볼링장 100㎡와 볼링장 정리기계, 집기류 등을 태워 총 1억2천340만원의 재산 피해를 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볼링 기계실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