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종합] 개성 남북연락사무소 서호 신임 소장, 사무소로 첫 출근

기사입력 2019-06-14 09:32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의 신임 남측 소장인 서호 통일부 차관이 14일 임명 후 처음으로 연락사무소를 방문했다.
서 차관은 이날 오전 8시 30분께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북측으로 출경했다. 그는 연락사무소에 근무하는 남측 직원들을 격려하고 사무소 업무를 점검할 예정이다.
서 차관은 전임자인 천해성 전 통일부 차관을 잇는 2대 남측 소장에 지난 7일 임명됐다. 연락사무소 소장은 비상주 직책으로, 정기적으로 사무소에 출근해 업무를 보며 북측 인사들과 남북관계 관련 사안을 협의해 왔다.
다만 이날 서 차관과 전종수 북측 소장(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 간의 상견례는 불발될 전망이다.
북측은 전종수 소장이 이날 평양에서 개성에 오

지 못한다는 사실을 미리 남측에 알려왔다.
정부는 통상 주 1회 열리던 소장회의를 비정례적 개최로 변경하는 등 '실질적 운용' 방식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며 이에 대해 북측과 협의를 모색하고 있다.
서호 차관은 이날 오후 2시를 전후해 남측으로 귀환할 것으로 알려졌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