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조국, SNS에 동학운동 노래 `죽창가` 올려…`일본 겨냥?`

기사입력 2019-07-14 15:24


[사진 출처 = 조국 페이스북 캡처]
↑ [사진 출처 = 조국 페이스북 캡처]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해 한일 갈등이 갈수록 깊어지는 가운데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반외세' 동학농민운동을 기린 노래 죽창가를 SNS에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조 수석은 지난 13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래를 올리며 "SBS 드라마 '녹두꽃' 마지막 회를 보는데, 한참 잊고 있던 이 노래가 배경음악으로 나왔다"고 말했다.
국가안전보장회의(NSC)가 최근 일본의 대북 제재 위반 의혹에 정면으로 반박하며 대응에 나선 상황에서, 조 수석의 글 역시 일본을 겨냥하고 있단 목소리가 나온다.
드라마 '녹두꽃'과 죽창가는 둘다 1894년 반외세·반봉건을 주장했던 동학농민운동을 기념한 작품이다.
죽창가는 고(故) 김남주 시인이 작사한 노래로, "이 두메는 날라와 더불어 꽃이 되자 하네 꽃이 피어 눈물로 고여 발등에서 갈라진 녹두꽃이 되자 하네/ 이 산골은 날라와 더불어 새가 되자 하네 새가 아랫녘 웃녘에서 울어 예는 파랑새가 되자 하네/ 이 들판은 날라와 더불어 불이 되자 하네 불이 타는 들녘 어둠을 사르는 들

불이 되자 하네/ 되자 하네 되고자 하네 다시 한번 이 고을은 반란이 되자 하네 반란이 청송녹죽 가슴에 꽂히는 죽창이 되자 하네" 라는 가사를 담고 있다.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 당시 일본에 맞선 의병과 민초들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디지털뉴스국 최서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