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축구 전설 하지 “네이마르 머지않아 세계 최고된다”

기사입력 2019-08-14 01:01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루마니아 축구영웅 게오르게 하지(54)가 파리 생제르맹(PSG) 공격수 네이마르(27·브라질)를 ‘가까운 미래에 일인자가 될 선수’라고 평가했다.
하지는 13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라디오방송 ‘수페르데포르티보’와의 인터뷰에서 “네이마르는 기복이 아쉽다. 그래도 당장은 아닐지 몰라도 머지않아 세계 최고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네이마르는 PSG에 ‘FC바르셀로나 복귀 혹은 레알 마드리드 입단을 원한다’라는 뜻을 전하여 여름 이적시장 내내 화제다.
게오르게 하지(왼쪽)은 2015년 축구 전설의 발바닥을 영구보존하는 ‘골든풋’ 대상자로 선정됐다. 하지는 최근 아르헨티나 라디오방송과의 인터뷰에서 FC바르셀로나 후배 네이마르(오른...
↑ 게오르게 하지(왼쪽)은 2015년 축구 전설의 발바닥을 영구보존하는 ‘골든풋’ 대상자로 선정됐다. 하지는 최근 아르헨티나 라디오방송과의 인터뷰에서 FC바르셀로나 후배 네이마르(오른쪽)가 머지않아 세계축구 일인자로 등극한다고 예상했다. 사진=AFPBBNews=News1
하지는 “네이마르는 지금처럼 다소 무모한 면이 있다”라며 최근 행보를 다소 비판적으로 보면서도 “선수 가치에 영향을 줄 정도는 아니다. 어떤 팀을 가도 잘할 것”이라고 칭찬했다.
현역 시절 하지는 1990~1992년 레알, 1994~1996년 바르셀로나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 1994년 국제축구연맹(FIFA) 미국월드컵 올스타 및

발롱도르 4위로 전성기를 구가했다. 당시 발롱도르는 ‘유럽프로축구선수 연간 MVP’ 개념의 상이었다.
1998년 하지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전신 ‘유러피언컵’ 득점왕을 차지하기도 했다. 2004년 FIFA 100주년 기념 위대한 125인에도 선정됐다. dan0925@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