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다저스 신인 메이, 데뷔 세번째 경기서 첫 승…홈런 6방 축포

기사입력 2019-08-14 11:52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신인 선발투수 더스틴 메이(22)가 데뷔 후 첫 승리를 거뒀다.
메이는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말린스 파크에서 마이애미 말린스와 벌인 2019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5⅔이닝 3피안타 1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타선도 메이의 첫승을 도왔다.
다저스는 홈런 6개를 포함 15-1로 대승했다.
2016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다저스 지명을 받은 메이는 데뷔 세 번째 경기에서 첫 승리를 거뒀다.
[디지털뉴스국]

Los Angeles Dodgers starting pitcher Dustin May delivers during the first inning of the team`s baseb...
↑ Los Angeles Dodgers starting pitcher Dustin May delivers during the first inning of the team`s baseball game against the Miami Marlins, Tuesday, Aug. 13, 2019, in Miami. (AP Photo/Lynne Sladky)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