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태호 PD "`같이 펀딩`·`놀면 뭐하니?`, 가능성 확인 할 수 있을 것"

기사입력 2019-08-14 17:28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태호PD. 사진| 유용석 기자
↑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태호PD. 사진| 유용석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김태호 PD가 신작 '같이 펀딩'과 '놀면 뭐하니?'에 대해 이야기했다.
14일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새 일요 예능프로그램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태호 PD, 현정완 PD, 유희열, 유준상, 노홍철이 참석했다.
이날 김태호 PD는 "작은 아이디어가 모여 조금 더 큰 가치로 현실이 되는 과정을 담는다. 크라우드 펀딩에 대해 어렵게 생각하는 분들이 많은데 프로그램만 시청한다면 이해하고 공감하는데 문제 없다고 생각한다. 시청하는 것만으로도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유준상이 어느 자리에선가 삼일절에 결혼한 이야기를 한 것을 가지고 있다가 미팅을 했다. 이게 진짜일까? 생각했는데 만날수록 진짜더라. 노홍철의 소모임이 몇년전부터 가지고 있던 씨앗이었다면 유준상이 '같이 펀딩'이라는 아이템을 (제작)하게 만든 확신을 준 것"이라며 프로그램에 대한 확신을 드러냈다.
김태호 PD는 또 지난 7월 27일 첫 방송된 '놀면 뭐하니?'를 언급하며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과 후배 PD들도 방향성을 정한 것이 아니라 비어있는 시간에 프리스타일로 진행한 것들"이라며 "거친 부분들이 있을거다. 다른 녹화들을 진행하면서 이렇게 확장될 수 있다는 것에 대한 흥분도 있다. 가능성을 확인 할 수 있을 것"이라며 두 프로그램 모두 사랑해달라고 당부했다.
김태호 PD는 지난해 3월 종영한 MBC 간판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을

연출하며 긴 시간 사랑받으며 '스타 PD'가 됐다. 톡톡튀는 아이디어와 진정성까지 모두 갖춘 '무한도전' 출신 PD인 김태호 PD가 입사 이후 처음 선보이는 신작 '같이 펀딩'과 '놀면 뭐하니?'가 MBC의 주말을 모두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