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골목식당’ 백종원, 2대째 운영 부천 닭칼국숫집 혹평 “맛없습니다”

기사입력 2019-08-14 23:58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닭칼국수를 먹고 혹평했다.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는 부천 대학로 골목을 찾은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닭칼국수 맛을 보더니 김치를 얹어 다시 먹었다. 앞서 백종원은 “이집 맛 없겠다”라고 추측한 바, 김성주는 백종원의 맛 평가가 어떻게 나올지 궁금해했다.
사장님은 어머니가 하던 가게를 물려받아 2대 째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칼국수를 먹고 빙그레 미소 지으며 입을 닦

던 백종원은 “맛 없습니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백종원은 “찢어놓은 닭고기를 다음 날도 쓰시나요?”라고 질문했다. 사장님은 “학기 중에는 소진이고 남으면 집에서 가족끼리 먹는다”라며 “겨울에는 다음날까지 쓸 때도 있다”라고 답했다.
백종원은 “닭고기는 좋았던 맛이 없어지는 속도가 빠르다. 차이를 극복해 줄만큼 육수가 진하지 않다”라고 지적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